서초구, 환경재단 주관 제1회 ‘맑은하늘상’ 수상

정승혜 editton@seochotimes.com | 승인 19-03-07 13:55

본문

3c6d6d0b60ff00c6ec3998f72ba72853_1551613805_3634.jpg

 

 서초구가 제1회 맑은하늘상 기초자치단체 부문 수상자로 선정됐다.

맑은하늘상은 환경분야 전문가들로 구성된 위원회에서 심도 있는 심사를 거쳐 환경재단 미세먼지센터가 지난 1년간 미세먼지 해결에 기여한 단체 및 개인에게 수상하는 상이다27일 프레스센터에서 열린 시상식에서는 전문가, 광역지자체, 기초지자체, 정치인, 기업, 민간단체, 언론인 등 8개 부문에서 총 8팀이 수상자로 선정됐다.

 

서초구는 미세먼지 대책을 위해 전국 최초 사물인터넷(IoT)기술을 활용한 미세먼지·소음감시시스템 운영, 항공촬영용 드론을 이용한 공사장 관리, 세계 최초 공기정화기능 등 갖춘 버스정류장 스마트 에코 쉘터시범 운영, 초등학교 미세먼지 측정기 확대 설치, 어린이집, 어르신시설 등 공기청정기 마련 등 자치구에서 할 수 있는 다양한 환경 정책에서 높은 점수를 받았다구는 향후 미세먼지 등 환경 전반적인 분야에 에코보안관이 활발히 활동할 수 있도록 하고 담장, 건물벽면 등 도심녹화사업 등을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조은희 구청장은 미세먼지 등 환경 유해물질로부터 국민의 건강을 지키는 것은 국가적으로 시급한 과제인데 자치구에서는 주민에게 실질적으로 도움을 주는 생활 행정으로 해답을 찾을 수 있다.”앞으로도 주민의 삶에 도움 주는 생활행정으로 푸른 서초 안전한 도시를 만들어나가겠다고 말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이 기사를 후원합니다.
후원하기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로그인 후, 댓글 작성이 가능합니다.
댓글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