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세먼지 걱정없는 영유아 실내놀이터 ‘서리풀 노리학교’개관

정승혜 editton@seochotimes.com | 승인 19-03-26 07:14

본문

33b5d7b479625246815c2e50bccfc9e8_1553045309_6807.JPG

서초구가 영유아 전용 실내놀이터인 서리풀 노리학교19일 정식 개관했다347규모로 건립된 서리풀 노리학교는 지난해 11월부터 4개월여간의 시범운영을 마치고 시설을 업그레이드해 스마트 체육관 시스템을 도입 후 이번에 정식 개관을 한 것이다.

 

스마트 체육관은 4차 산업 혁명의 정보통신기술(ICT)을 활용해 3D카메라와 동작인식센서 등을 통해 양방향 콘텐츠를 제공한다또한 보드에 그린 아이들의 그림을 영상 화면에 띄워 보여주는 드로잉아쿠아 미술체험존, 유해성분 없는 편백나무볼풀장, 신상 레고 등 갖춘 레고존, 주방놀이 마트놀이, 미끄럼틀 등 원목놀이기구존등 아이들의 상상력과 창의력을 키울 수 있는 공간으로 꾸며졌다. 영아와 유아가 놀다가 다치지 않도록 공간도 분리했다.

 

이와 함께 실내는 공기청정기 4, ·난방기가 곳곳에 설치돼 쾌적하게 관리된다. 휴게실에서는 간단한 간식과 이유식을 먹을 수 있고, 보호자를 위한 육아서적도 구비했으며 급할 때 아이를 안심하고 맡길 수 있는 시간제 보육실도 갖췄다.

 

구는 서리풀노리학교를 보육119센터로 지정해 어린이집 휴원 등 긴급한 상황 시 보육공백이 없도록 대응체계를 구축해 나갈 방침이다. 갑작스럽게 미세먼지 비상저감조치가 발령돼 어린이집 등이 휴업 등을 할 경우보육119센터에 기존 어린이집 교사를 파견토록 하고 보육서비스를 차질 없이 제공하는 것이다. ‘보육119센터는 서리풀노리학교를 포함해 육아지원센터 등 5곳을 우선 지정하고 향후 국공립어린이집, 민간 가정 어린이집 등으로 점차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서리풀노리학교는 오전 10시부터 6시까지 운영하며 평일 오전에는 어린이집 등 단체를 대상으로 하고, 평일 오후와 토요일에는 개인별로 이용할 수 있다. 단 일요일과 월요일은 휴관한다.

 

조은희 구청장은 아이들이 외부환경에 영향 받지 않고 신체활동을 할 수 있는 놀이공간을 늘려나갈 것이라며, 앞으로도 학부모들이 만족할 수 있는 아이 키우기 좋은 서초를 만들어 가겠다고 말했다.

 

33b5d7b479625246815c2e50bccfc9e8_1553045380_7472.JPG
33b5d7b479625246815c2e50bccfc9e8_1553045380_8026.jpg
33b5d7b479625246815c2e50bccfc9e8_1553045380_8883.jpg
33b5d7b479625246815c2e50bccfc9e8_1553045380_9685.jpg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이 기사를 후원합니다.
후원하기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로그인 후, 댓글 작성이 가능합니다.
댓글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