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진단! 이젠 집 앞에서...

정승혜 editton@seochotimes.com | 승인 19-04-15 10:16

본문

9dd0b79257212a4d229953046f5b831f_1555290914_7813.jpg

 

서초구가 ‘2019 찾아가는 보건소 건강체험관18일부터 925일까지 운영한다찾아가는 보건소 건강체험관은 주민 거주지역으로 직접 찾아가 대사증후군 검사, 체성분 측정, 골밀도 검사, 구강관리 등 기본적인 건강진단은 물론 우울스트레스 상담, 금연과 절주 상담 등도 실시해 주민이 자율적으로 건강을 관리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해 구가 마련한 것이다대상 지역은 아파트와 일반주택지역 등 12개 지역으로 지난 1월 실시한 공모접수를 통해 선정됐다. 올해는 서초1, 방배1, 방배3동 일반주택지역 등 4개 지역이 신규 선정됐다.

 

올해는 특히 마음건강 가꾸기부스가 신설돼 간단한 상담과 함께 일상생활에서도 활용할 수 있는 유용한 정신건강 정보를 제공할 예정이다대사증후군 검사 및 상담에 참여하려는 주민은 전일 밤 11시 이후 금식하고 방문하면 된다또 아토피 예방 인형극, 올바른 칫솔질 조기교육을 위한 구강교육, 음주폐해 예방교육과 운동체험관 등 어린이들의 건강생활 실천에 큰 도움이 될 수 있는 코너도 마련했다.

 

구는 찾아가는 보건소 건강체험관에서 대사증후군 검사를 통해 건강위험요인이 발견된 주민에 대해서는 건강정도에 따라 6개월 또는 12개월 간격으로 거주지역을 직접 찾아가거나 보건소 방문 안내를 통해 재검사와 운동영양상담을 실시하는 등 꾸준히 사후관리도 할 예정이다기억력 검진과 우울스트레스 상담, 골밀도검진 결과 발견된 위험대상자 등에 대해서도 보건소 또는 전문 의료기관과 연계해 추가검사 및 지속 관리를 할 계획이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이 기사를 후원합니다.
후원하기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로그인 후, 댓글 작성이 가능합니다.
댓글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