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원순 시장, 태풍 <링링> 대비 ’현장점검·상황점검회의‘ 주재

황상윤 hsy1025@seochotimes.com | 승인 19-09-06 10:50

본문

9a10286aa91bbdb27f763fb3d46b804c_1567734520_7291.JPG

 

박원순 시장은 제13호 태풍 <링링(LINGLING)>이 수도권을 향해 빠르게 북상함에 따라 '긴급 대처상황 점검회의를 오전 10시 시청 충무기무실에서 주재했다. 박 시장은 지난 4일 비상체계 가동 후 서울시와 자치구 대처 상황을 점검하고 시민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철저 대응할 것을 당부했다. 

 

이에 앞서 박 시장은 신월빗물저류조 관악산 빗물저류조 용산4구역 사업현장 등을 차례로 방문해 방재시설 가동상태를 확인하고, 공사장 안전 여부를 점검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이 기사를 후원합니다.
후원하기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로그인 후, 댓글 작성이 가능합니다.
댓글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