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년 예술가, 인테리어에 예술을 입히다

정승혜 editton@seochotimes.com | 승인 20-03-22 17:39

본문

1605f9b7587ab8dd1114d78215a6b57c_1584866327_3428.jpg

서초구가 예비사회적기업인 협동조합가치공유연구소와 손을 잡고 지역 내 청년 예술가들과 함께 우리동네가게 아트테리어 사업을 진행 중이다.

 

구는 작년 12월부터 10명의 청년 예술가와 양재 말죽거리, 방배카페골목, 잠원동 건너수먹방길 등 5개 지역, 50곳의 우리동네가게를 변모시키고 있다.

 

아트테리어 사업이란 단순히 내·외관을 바꾸는 것이 아니라 젊은 예술가들의 톡톡 튀는 아이디어를 녹여내어 새로운 예술+·익스테리어를 창출해내는 사업이다.

 

처음에는 단순 인테리어 사업으로 인식하는 사람들을 아트테리어로 이해시키는데 많은 시간이 걸렸다..

 

하지만 청년들의 노력으로 가게가 변하는 것을 본 사장님은 만족감을 나타냈다고 구는 전했다.

 

구는 작년에 시작한 이 사업을 올해 확대 추진할 계획이다.

 

구 관계자는 단순히 점포 개선사업이 아니라 이를 통해 개별 가게의 매출이 상승하고 거리가 활성화되기를 기대하고 있다고 밝혔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이 기사를 후원합니다.
후원하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