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초구 우면산 등 서울 20여 곳에서 새해 해맞이 행사 열려

2018년 새해 일출 예상시간은 오전 7시 47분

정승혜 editton@seochotimes.com | 승인 17-12-28 13:38

본문

 44595fc74e4426a5641661274127558f_1514266590_3853.jpg 


 

서초구 우면산을 비롯해 남산, 안산 등 도심 속 산부터 아차산, 북한산 등 서울 외곽을 둘러싼 산공원20곳에서 새해 해맞이 행사가 열린다.

 

해맞이 행사가 열리는 20곳은 도심 속 산 6(남산, 안산, 응봉산, 배봉산, 개운산, 용왕산), 서울 외곽을 둘러싼 산 11(개화산, 봉산, 북한산, 도봉산, 불암산, 봉화산, 아차산, 일자산, 대모산, 우면산, 매봉산), 시내 공원 3(청운공원, 월드컵공원, 올림픽공원)이다.

 

서초구 우면산에서 진행되는 2018 새해맞이 행사는 서울시 교육연수원 우면관 앞에서 오전 650분 출발, 보덕사-성불암약수-유점사약수-덕우암계곡-소망탑정상-예술바위-아카시쉼터-서초구청에 도착하는 4km 코스로 진행된다.

 

일출시간을 전후해 우면산 정상 소망탑에서는 새해 덕담을 나누며 한 해의 복을 기원하는 소망 기원문 달기 행사가 진행되며 도착지인 서초구청에서는 아침 떡국을 나누는 새해 콘서트가 준비될 예정이다.

 

서초구 외에도 각 자치구에서 진행하는 새해 해맞이 행사는 풍물공연 등 식전공연을 시작으로 소망 박 터트리기’, ‘가훈 써주기’, 해오름 함성‘, ’떡국 나눔 행사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진행된다.

 

한국천문연구원에 따르면 2018년 새해 서울의 일출 예정 시각은 오전 747분이다.

 

44595fc74e4426a5641661274127558f_1514266559_4348.jpg
 

 서울시 주요 해맞이 행사 장소 및 행상

 

<도심 속(6) : 외국인에게도 인기만점 남산, 응봉산·배봉산 소망 풍선 날리기>

서울 도심 속에 위치한 중구 남산(팔각정)과 서대문구 안산(봉수대), 성동구 응봉산(팔각정), 동대문구 배봉산(전망대) 6곳에서는 모듬북 공연’, ‘소망 풍선 날리기’, ‘새해소망 덕담쓰기등의 행사가 펼쳐진다.

 

<남산(팔각정)>은 외국인 관광객들도 많이 찾는 관광명소로 남성중창 합창’, ‘해오름 함성’, ‘만세합창’, ‘모듬북 공등을 약 1만 명의 참여시민들과 함께 할 예정이다.

 

<안산(봉수대)>는 일부구간에 한해 안산자락길을 이용하면 가파른 언덕이나 계단이 없어 보행약자도 비교적 수월하게 올라갈 수 있다. ‘새해 기원문 낭독’, ‘새해 복주머니 포토존’, ‘소원지에 소원 쓰기등의 행사가 진행된다.

 

<서울 외곽(11) : 아차산, 봉화산 등...윷 점보기, 만세삼창, 박 터트리기 등 눈길>

도심 인근의 해맞이 행사 장소로는 광진구 아차산(해맞이 광장 일대), 중랑구 봉화산(정상), 강북구 북한산(시단봉), 도봉구 도봉산(천축사), 은평구 봉산(해맞이공원), 강서구 개화산(정상) 11곳이 있다.

 

<광진구 아차산>은 산세가 완만해서 누구나 쉽게 산에 오를 수 있어 매년 4~5만여 명이 해돋이를 보기 위해 몰리는 유명 일출지다. 진입로부터 해맞이 광장까지 가는 등산로 1,500m를 따라 청사초롱이 새벽녘 인파의 발길을 환히 비추고, 행사장소에서는 축하공연(타북)과 웃음명상, 윷 점보기 등을 하며 신년을 맞이할 계획이다.

 

<은평구 봉산>은 해발 200m정도의 야트막한 동네뒷산으로 해돋이를 보러 올라가기에 비교적 수월하다. ‘희망의 연날리기’, ‘소원지 태우기’, ‘대북타고등의 프로그램이 준비되어 있다.

 

<강서구 개화산>은 정상에 있는 헬기장 근처를 4년전 해맞이 공원으로 조성한 뒤 한강과 북한산을 두루 볼 수 있는 일출명소로 각광받고 있는 곳이다. ‘대북 공연’, ‘사물놀이’, ‘신년축시 낭송’, ‘소망엽서 보내기등 다양한 행사가 열린다.

 

<강북구 북한산(시단봉)>에서는 해맞이를 함께하는 이웃들과 만세 삼창을 외치며 새해 인사를 나누는 행사를 진행하고, 673년 신라시대에 창건된 <도봉산(도봉구) 천축사>에서는 새해 기원문 낭독’, ‘만세삼창등 행사가 펼쳐질 예정이다.

 

<불암산(노원구) 중턱에 위치한 헬기장>에서는 희망 기원 박 터트리기, <구로구 매봉산(정상)>에서는 소망풍선에 기원문 달기등이 진행될 계획이다.

 

<공원(3) : 하늘공원 정상에서 사자탈춤, 올림픽공원에선 신년휘호 써주기>

산이 아닌 대형 공원에서도 새해 해돋이를 보며 행사를 진행한다. <마포구 월드컵공원 내 하늘공원(정상)>에서는 약 2만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사자탈춤놀이’, ‘대북 공연등이 진행될 예정이다. 하늘공원은 진입로 조성이 잘 되어 있어 정상까지 오르는 데 크게 어렵지 않다.

 

<송파구 올림픽공원 내 몽촌토성(망월봉)>에서는 해맞이 축하공연을 시작으로 소원지 작성’, ‘토정비결 보기’, ‘소망의 종 타종 체험등 다양한 행사가 시민들에게 희망과 감동을 선사할 예정이다.

 

서울시는 20개소에서 일제히 진행되는 11일 신년 해맞이 행사가 각 장소별 시작 시간이 조금씩 다르기 때문에 시민들이 방문 전 해당 구청의 홈페이지나 전화 등을 통해 미리 확인하는 것이 필요하다고 당부했다.

 

아울러, 추운야외에서 장시간 일출을 기다려야 하는 만큼 보온이 잘되는 옷차림과 방한용품 준비를 통해 저체온증과 동상이 발생하지 않도록 주의해야 하며, 손전등과 아이젠, 따뜻한 음료 등도 챙겨 겨울철 야간산행을 철저히 준비해야 한다. 또한 현장에서는 담당자 및 안전요원의 지시를 잘 따라 사고가 발생되지 않도록 해야한다.

 

해맞이 장소와 행사 관련 간략한 정보는 서울시 홈페이지

(http://www.seoul.go.kr/story/sunrise/)를 통해서도 확인할 수 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이 기사를 후원합니다.
후원하기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로그인 후, 댓글 작성이 가능합니다.
댓글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