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0일, ‘2018 성탄트리 점등식’ 열려

황상윤 hsy1025@seochotimes.com | 승인 18-12-02 10:59

본문

4bfcb3b071b031dd9bbd16962f276b4d_1543715364_3063.jpg

 

서초구는 ‘2018 성탄트리 점등식30일 구청 광장에서 가졌다.

 

서초구 교구협의회 주관으로 사랑의 교회가 후원하는 이 날 행사는 지역 내 교인들을 비롯하여 주민 200여 명이 참석하며, 기념 예배, 트리 점등식 순으로 진행됐다.

 

이날 점등될 5.5m 높이의 대형트리는 매일 오후 6시부터 오후 11시까지 불을 밝히며, 내년 111일까지 42일간 빛을 전한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이 기사를 후원합니다.
후원하기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로그인 후, 댓글 작성이 가능합니다.
댓글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