탄천에 푸드트럭 존 생긴다

황상윤 hsy1025@seochotimes.com | 승인 19-04-28 11:12

본문

2d45060e3ca92959d0445652b2fe2b8b_1556417418_3295.jpg

 

강남구가 25일 청담1교 하부 탄천 둔치에 주민을 위한 문화휴식 공간으로 푸드트럭 존 시원 스퀘어(square)’를 조성한다구는 일자리 창출 및 관내 생계형 노점상과의 상생을 도모하기 위해 서울시 푸드트럭 특화거리 조성사업에 지원, 지난 130일부터 2주간 기존 노점 운영자와 만39세 이하 청년창업자를 대상으로 참여자를 모집했다.

 

푸드트럭은 청년사업자 2, 사회적 소외계층(장애인 노점 등) 4대로 총 6대다. 25일 공식오픈을 시작으로 평일 주말 구분 없이 24시간 365일 운영될 예정이다. 메뉴는 다양한 연령층이 즐길 수 있도록 핫도그닭꼬치음료·어묵·떡볶이 등으로 다양화했다구는 사업 추진 1단계로 탄천 청담 1교 하천부지 교각 아래 유휴공간을 보도블록으로 포장하고 푸드트럭을 위한 전기시설과 경관조명을 설치했다. 누구나 자유롭게 공연하고 즐길 수 있는 무대 및 관람객 데크도 조성했다.

 

2단계 사업으로는 8월까지 인근 농구장 및 배드민턴장, 체력 단련장을 전면 개보수하고 조명을 추가 설치한다. 3단계로 옹벽기둥에 싱가포르 슈퍼트리를 벤치마킹한 다양한 조명을 설치해 야간 명소화 사업을 연중 상시 추진한다. 방학이면 임시 수영장, 롤러 스케이트장을 개장해 온 가족이 함께할 수 있는 장소로 탈바꿈할 계획이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이 기사를 후원합니다.
후원하기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로그인 후, 댓글 작성이 가능합니다.
댓글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