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량진동에 역세권 청년주택 299세대 들어선다.

정승혜 editton@seochotimes.com | 승인 19-05-07 09:20

본문

2304b16a94bc79b5e353569112a67f2d_1556873595_1807.jpg

서울시 동작구 노량진동에 역세권 청년주택 299세대 들어선다. 서울시는 522019년 제4차 역세권 청년분과위원회를 개최해 동작구 노량진동 54-1 일원 역세권 청년주택(부지면적 1,335.38, 299세대)에 대해 도시관리계획(지구단위계획) 결정(변경)()을 각각 조건부가결 했다고 밝혔다.

 

역세권 청년주택은 대중교통 이용이 편리한 역세권의 규제완화와 개발을 통해 만 19세 이상 39세 이하의 무주택 청년, 신혼부부 등 청년층에게 공급하는 주택으로 주변보다 저렴한 임대주택이 공급되고 또한 입주자들의 편의를 위해 커뮤니티 시설도 같이 계획된다.

 

이번 역세권 청년주택이 서울특별시 도시건축공동위원회 청년주택 수권분과위원회 심의 결과 조건부가결됨에 따라 지구단위계획 변경 결정 고시되면 해당 사업지에 대해 청년주택사업이 가능하게 되며 향후 해당 구청에서 건축허가 관련 절차를 이행할 예정이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이 기사를 후원합니다.
후원하기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로그인 후, 댓글 작성이 가능합니다.
댓글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