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민 속으로 GO, 서초구의회 '찾아가는 현장상담실, 서초구의회고(GO)' 민원자문단 위촉식 가져

정승혜 editton@seochotimes.com | 승인 19-03-04 08:35

본문

2d45fd55ed71e14fab19b5391517d4a4_1551229420_0369.jpg

 

서초구의회는 서초구의회 민원자문단 위촉식25일 서초구의회 제1위원회실에서 개최했다.

 

서초구의회 민원자문단 위촉식은 제8대 서초구의회에서 새롭게 추진하고 있는 '찾아가는 현장상담실, 서초구의회고(go)' 사업의 일환으로 이뤄졌다.

 

찾아가는 현장상담실, 서초구의회고(go)' 사업은 지난 12월 박지남 의원 대표발의로 서울특별시 서초구의회 민원자문단 설치 및 운영조례를 제정해 추진 근거를 마련했으며 서초구의회가 주민들 곁으로 나간다(GO)는 뜻과 둘째, 조선시대에 백성들의 억울한 일을 직접 해결해 주기 위해 대궐밖에 달았던 신문고(申聞鼓)처럼 주민들의 민원을 직접 듣고 해결해 주겠다는 뜻의 중의적 의미를 갖고 있다.

 

주요 사업내용은 법률·세무·노무·건축·부동산 등 분야별 전문가들과 함께 지역구별로 현장을 찾아 1:1 상담을 통해 구민들의 불편사항을 해소하는데 목적이 있다.

 

이를 위해 분야별로 공인협회에서 추천을 받아 변호사 5, 세무사 4, 건축사 4, 노무사 4, 감정평가사 3명 등 총 20명을 민간 자문단으로 위촉했다.

전문가들은 찾아가는 현장의회 서초구의회고(go)’에서 주민들을 대상으로 분야별 맞춤상담을 하게 되며 의원의 입법활동 및 의정활동에 대한 자문도 실시하게 된다.

찾아가는 현장의회 서초구의회고(go)’4월부터 활동을 하게된다.

 

안종숙 의장은 의회가 문턱이 높다고 여겨 발걸음을 못하시는 분들이 여전히 많다. 이번 서초구의회고(go) 사업은 찾아오는 분들을 수동적으로 만나는데서 탈피, 직접 구민들속으로 들어간다는 데 의미가 있다. 이번에 위촉되신 능력 있는 전문가들과 함께 분야별 상담서비스를 제공해 구민들의 불편사항을 해소할 것이며, 궁극적으로 복리증진에 기여할 것이라고 밝혔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이 기사를 후원합니다.
후원하기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로그인 후, 댓글 작성이 가능합니다.
댓글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