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에너지나눔과평화 ‘2017년 그린월드대사’로 선정

최고관리자 admin@domain.com | 승인 17-08-29 00:04

본문

edbb8795114ca58fb248382db9b5836e_1503244127_0996.jpg

 

환경공익법인 에너지나눔과평화가 영국 런던 웨스트민스터 국회의사당에서 ‘2017년 그린월드대사(The Green World Ambassador 2017)’로 선정됐다.

그린월드대사(The Green World Ambassador)’는 유럽연합(EU), 영국왕립예술협회(RSA), 영국환경청이 공식 인정하는 유럽 최고의 친환경 상인 The Green Apple Awards 

수상자들에게만 부여하는 특별한 권한이자 2번째 수상의 관문이다.

 

에너지평화는 빈곤층을 지원하는 태양광발전소인 164,976kW급 나눔발전소 사업의 성과로 2016년에 The Green Apple Awards를 수상한 바 있으며 지난해 첫 번째 해외 수상의 영광에 이어, 금년 The Green World Ambassador로 추가 선정되는 기쁨을 누리게 됐다.

나눔발전소 사업은 시민 지자체 기관 등 다양한 사회 주체의 투자와 융자 등으로 태양광발전소를 설치하고, 전력판매를 통한 순익의 100%로 국내외 빈곤층을 지원하고, 후속 나눔발전소 설치하는 에너지평화만의 고유한 태양광발전소 사업이다.

 

현재 국내 16기의 나눔발전소는 2009년부터 2016년까지 약 28백만kWh의 전력을 생산해 470 만 그루의 묘목이 흡수할 수 있는 13,078ton의 이산화탄소 저감 효과를 창출해냄으로써 기후문제에 선제적으로 대응해왔다.

 

뿐만 아니라, 발전소 운영순익 18억 규모로 국내 외 약 15000여명 이상의 빈곤계층을 대상으로 재생에너지를 비롯한 다양한 지원사업을 펼쳐옴으로써, 기후변화의 적응 문제에 있어서도 매우 의미있는 성과를 거두었다. 

 

2017년 그린월드대사로 임명받은 에너지평화는 앞으로 1년간 전 세계적으로 가장 심각한 환경문제인 기후변화문제를 해결하는 기후변화 대응과 적응의 전도사로서 활

동하게 된다.

 

이에 나눔발전소 사업의 가치와 효과를 각종 웹사이트 및 자료 등으로 전 세계에 홍보할 예정이며, 각종 기관에 사업 방식과 전문성을 공유하여 사업의 공익적 효과가 더욱 극대화될 수 있도록 노력할 계획이다.

 

그린월드대사로 임명받은 에너지평화의 김태호 사무총장은 처음 나눔발전소 사업을 진행할 당시 아무런 자본력 없는 비영리기관이 이루어내기에는 너무 많은 어려움과 한계가 있었다. 그러나, 무에서 유를 창조해내는 순간 우리는 이 지구에 이미 작은 변화가 시작되었음을

감지할 수 있었다. 우리는 올해 또 나눔발전소를 추가로 설치할 즐거운 계획을 갖고 있고, 우리가 판매한 햇빛전력 수익으로 누구를 어떻게 지원할 것인가하는 행복한 고민

을 하고 있다. 전 세계 그 누구라도 우리의 즐겁고 행복한 행동에 동참하길 원한다면, 언제든지 환영이다.”고 말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이 기사를 후원합니다.
후원하기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로그인 후, 댓글 작성이 가능합니다.
댓글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