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항버스 노선 23개 교통카드 요금이 1,000원 인하

황상윤 hsy1025@seochotimes.com | 승인 19-05-26 09:30

본문

2019.5.22()부터 서울시 공항버스 노선 중 고급형 23개 노선의 교통카드 요금이 1,000원 인하됐다공항버스 요금  인하에  대한 -운수업체 간 협의 진행·완료 지난 4, 공항버스 업체 4개사 중 3개사(공항리무진서울공항리무진, 한국도심공항)의 운임변경신고서를 수리하였으며 5.22.(첫차 운행부터 교통카드 요금인하가 적용됐다. 만성적자 업체인 KAL리무진은 요금을 동결하는 대신 운송원가의 안정화를 위한 자구책 마련을 요청할 예정이다.

 

 

작년 9월부터 공항버스 요금인하를 지속적으로 협의·진행하였으며 회계분석용역 18~19년 초 운행·경영실적 검토시민 만족도 조사 결과 등을 종합적으로 반영하여 공항버스 요금인하 요율을 결정하였다2018년 9월부터 공항버스 요금 인하에 대한 협의를 진행하였으며 3(신한회계법인의뢰를 통한 공항버스 운송원가 분석 용역(’18.12.) 시행재무제표 검토승객수요 변동 추이 등을 분석하였다.

 

또한인천국제공항 제2여객터미널 개항(18.2.)에 따른 운송원가 상승신 교통체계의 경쟁 심화수단분담률 둔화적자 전환 시 서비스 저하 등을 우려하여 적정 수준의 방안을 검토하였다.

 

 

시민들은 교통카드를 이용해 공항버스 차내 단말기 태그 탑승과 인천국제공항 내 RF단말기 매표 시할인된 요금 적용이 가능하다시민들의 요금인하 혜택을 위해서는 공항버스 이용 시교통카드를 이용한 탑승방안(차량 승차 시 단말기 태그 승차 및 인천국제공항 매표소 내 RF단말기를 활용한 발권 등)을 권장하며 다만현금을 이용한 승차매표 시 기존과 동일한 요금이 적용된다.

 

 

시와 공항버스 업체는 시민들에게 실질적 요금인하 혜택이 반영되도록 교통카드 요금 인하를 결정하였으며 요금인하로 인한 서비스 저하 방지 및 시민의 교통 편익이 증진되도록 노력할 예정이다. 이를 위해 시는 운수업체와 지속적 협의진행을 할 계획이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이 기사를 후원합니다.
후원하기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로그인 후, 댓글 작성이 가능합니다.
댓글등록